조성준, '더 로드' 종영 소감
"많은 분들께 감사"
다양한 작품에서 러브콜
사진제공=tvN
사진제공=tvN


배우 조성준이 최근 종영한 드라마 tvN '더 로드 : 1의 비극’(이하 ‘더 로드’)에 출연했던 소감을 남겼다.

조성준은 ‘더 로드’에서 안하무인 캐릭터 서정욱 역으로 출연해 존재감을 드러내며 연기력과 비주얼을 각인시키는데 성공했다. 조성준이 연기한 서정욱은 극 초반 유괴 사건의 시작점에 있는 듯 그려졌으나, 윤동필(이종혁)의 죽음과 연관되어 있는 인물로 종영까지 활약을 거듭했다.

특히 조성준은 각종 문제를 일으키는 인물 서정욱을 신인 답지 않은 연기로 풀어내며 극의 한 축을 담당했다. 자신의 범행이 밝혀질까 전전긍긍하고, 쉽사리 마음을 잡지 못하고 혼란을 겪는 유약한 캐릭터이면서도 음주운전과 약물복용까지 서슴지 않는 등 이중적인 서정욱의 모습을 완벽하게 소화했다.

조성준은 “드라마 ‘더 로드’를 시청해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드립니다. 제가 많이 부족했는데, 마지막회까지 이끌어 주시고 가르쳐 주신 감독님과 작가님, 선배님들과 현장에 계신 모든 스태프분들께 진심으로 고맙습니다. ‘더 로드’를 촬영하며 진심으로 많이 배웠습니다. 앞으로 더 좋은 배우, 건강한 에너지를 줄 수 있는 배우가 되기 위해 노력하겠습니다”라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조성준은 다양한 작품에 러브콜을 받으며 배우로서 무한한 성장을 예고하고 있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