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렬한 존재감
카리스마 검사 역
김소연과 대립 구도
'펜트하우스3' / 사진 = SBS 영상 캡처
'펜트하우스3' / 사진 = SBS 영상 캡처


배우 이태성이 품격 있는 연기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20일 방송된 SBS 금요드라마 '펜트하우스 시즌3'(극본 김순옥 연출 주동민)에서 이태성이 검사 역으로 특별출연, 짧은 등장에도 불구하고 캐릭터와 완벽하게 동화된 모습을 보이며 안방을 사로잡았다.

이태성은 극 중 도주한 주단태(엄기준 분)의 공범으로 지목돼 검찰에 끌려온 천서진(김소연 분)을 날카롭게 취조하는 검사로 등장, 죄를 부인하는 천서진과 첨예한 대립각을 세우며 긴장감을 불러일으켰다.

특히 주단태의 청아그룹 공금횡령과 개인적 채무에 대해 천서진에게 책임을 묻는 장면에서는 분노하는 천서진을 향해 "말 돌리지 말고 주단태 씨 어딨는지나 불어요. 당신들, 이번엔 절대로 못 빠져나가요"라며 단호한 모습으로 분위기를 압도했다.

또 출국금지와 청아건설 부도처리 등 연달아 알게 된 충격적인 사실들에 천서진이 정신을 잃고 쓰러지자 "연기하지 마시고 수사에 협조하세요"라고 응수하며 빈틈없는 면모를 발휘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응급실에서 깨어나는 천서진을 바라보며 긴장의 끈을 놓지 않는 냉철함으로 특유의 카리스마적인 연기를 선사해 보는 이에게 몰입을 안겼다.

이처럼 날 선 카리스마와 섬세한 연기를 보여준 이태성은 등장마다 존재감을 빛내며 씬스틸러로 활약하며 드라마의 완성도를 높였다.

한편, '펜트하우스 시즌3'는 매주 금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