버스에서 극적 재회
"만나서 얘기하자"
곽선영, 건강 이상
'슬기로운 의사생활2' / 사진 = tvN 영상 캡처
'슬기로운 의사생활2' / 사진 = tvN 영상 캡처


'슬기로운 의사생활2' 정경호와 곽선영이 다시 만나기로 했지만 불발됐다.

19일 오후 방송된 tvN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2'(극본 이우정 연출 신원호, 이하 '슬의생2')에는 김준완(정경호 분)과 이익순(곽선영 분)이 버스에서 재회한 모습이 그려졌다.

준완은 익순이 앉은 버스 뒷자리로 가 "잘 지냈어? 지금 창원에 있어? 아니면 서울?"이라며 익순에게 말을 걸었다. 익순은 "창원에 있어"라며 짧게 답했다.

준완은 "주말까지 서울에 있어? 주말까지 있으면 만나고 싶은데. 부담되면 거절해도 돼. 만나서 잠깐 이야기하고 싶어서 그래"라고 말했다.

준완과 익순은 약속을 잡았지만, 익순은 몸 상태가 좋지 않았다. 익순은 "그냥 동네 병원으로 갈게"라며 준완을 의식했다. 익준은 "준완이가 너 한국에 있는 거 알아"라며 두 사람이 재회한 것을 알고 있다고 말했다.

결국 익순은 준완과 다시 만나지 못했다. 익순은 "몸이 안 좋아서 약속 못 지킬 것 같다"라며 미안하다고 연락했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