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무생, '서른, 아홉' 캐스팅
엔터테인먼트 대표 김진석 役
'부부의 세계' 이후 2년만
사진제공= 에일리언컴퍼니
사진제공= 에일리언컴퍼니


배우 이무생이 드라마 '서른, 아홉' 출연을 확정했다.

JTBC '서른, 아홉'은 마흔을 코앞에 둔 세 친구의 우정과 사랑, 삶에 대한 깊이 있는 이야기를 다루는 현실 휴먼 로맨스 드라마로, 고등학교 2학년 어느 날 우연한 계기로 만난 동갑내기에서 어느덧 마흔을 함께 바라보는 서른아홉 세 친구의 평범하고도 바람 잘 날 없는 일상을 담는다.

극 중 이무생은 유복한 가정에서 태어나 부족한 거 없이 살아온 마흔두 살의 챔프 엔터테인먼트 대표 김진석 역을 연기한다. 우연한 자리에서 마주한 정찬영(전미도 분)에게 첫눈에 반해 깊은 사랑에 빠지지만 현재는 친한 선후배 사이로 지내는 인물로, 자상하고 진중한 성격을 지녔다.

그간 '왕이 된 남자', '봄밤', '60일, 지정생존자', '날 녹여주오', '부부의 세계' 등을 통해 탄탄한 연기력은 물론, 장르를 불문한 다양한 캐릭터를 완벽 소화하며 자신의 진가를 입증해온 이무생. 매 작품 새로운 변신으로 대중의 기대를 충족시키는 그이기에 이번에는 또 어떠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을지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이렇듯 '부부의 세계' 이후 약 2년 만에 '서른, 아홉'으로 안방극장을 찾게 된 이무생에 벌써부터 뜨거운 관심과 기대가 모이고 있는바. 이번에도 '인생캐'의 탄생을 예고한 이무생의 모습은 2022년 상반기 첫 방송될 '서른, 아홉'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서른, 아홉'은 '남자친구'를 집필한 유영아 작가와 '런 온'을 연출한 김상호 감독의 의기투합한 작품으로, 손예진, 전미도, 김지현, 연우진, 이태환 등이 출연한다.

서예진 텐아시아 기자 yeji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