넘치는 에너지
엉뚱 매력 발산
감초 역할 톡톡
'알고있지만'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알고있지만' / 사진 = JTBC 영상 캡처


'알고있지만' 김무준의 넘치는 에너지와 엉뚱 매력으로 드라마의 흥미를 더하고 있다.

김무준은 31일 방송된 JTBC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극본 정원 연출 김가람)에서 엉뚱 발랄한 매력을 드러냈다.

이날 김무준은 단체 엠티에서 랜덤 게임을 주도하며 밝은 분위기를 이끄는 분위기 메이커 유세훈의 인싸 모습을 톡톡히 보여줬다. 세훈과 지완(윤세아 분)은 랜덤 게임 중 서로 투닥거리는 모습을 친구들에게 보여줘 "저러다 싸우다 정들겠다"라며 장난치는 익살스러운 장면을 그려냈다.

또한 윤솔(이호정 분)과 지완 사이에서 함께 관람차를 타지 못하고 혼자 남겨져 어안이 벙벙한 멍한 표정의 유세훈을 보여주며 엉뚱한 매력을 발산했다. 이어 나비(한소희 분)에게도 지완과 같은 차를 탈 기회를 뺏기는 등 허당미 넘치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에게 깨알 웃음을 선사했다.

이렇듯 김무준은 어디로 튈지 모르는 엉뚱 발랄한 매력을 뿜어내며 유세훈을 유쾌한 캐릭터로 만들었고, 짧은 등장에도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한편 김무준이 출연하는 '알고있지만'은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의 로맨스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토요일 밤 11시에 방송된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