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래,tvM '홈타운' 출연
엄태구 딸 재영 役
배우 이레./사진제공=씨제스
배우 이레./사진제공=씨제스


배우 이레가 tvN 새 드라마 ‘홈타운’에 출연한다.

‘홈타운’은 1999년 사주시, 연이은 살인 사건을 쫓는 형사(유재명 분)와 납치된 조카를 찾아 헤매는 여자(한예리 분)가 사상 최악의 테러범(엄태구 분)에 맞서 비밀을 파헤치는 미스터리 스릴러물이다.

‘홈타운’에서 이레는 여중생 조재영 역을 맡는다. 그는 밝고 교우 관계도 원만한 10대 소녀지만, 아버지이자 희대의 테러범 엄태구(조경호 역)가 저지른 테러 사건 때문에 사회적 낙인이 찍혀 사주시에 정착하게 된 인물. 고모인 한예리(조정현 역)와 함께 지내다 갑자기 실종된다. 지극히 평범했던 일상 속, 어떠한 일로 사라지게 되는지 궁금증을 자아내는 캐릭터로, 이레는 이를 실감나는 열연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이레는 영화 ‘소원’을 비롯해 ‘개를 훔치는 완벽한 방법’, ‘7년의 밤’, ‘반도’ 등에 출연하며 일찍이 ‘충무로 기대주’로 시선을 한 몸에 받았다. 특히 영화 ‘반도’로 2020 부일영화상에서 여우조연상에 수상하며 빛나는 연기력을 입증했다.

이어 이레는 올해 초 종영한 KBS 드라마 ‘안녕? 나야!’를 통해 17세 반하니 캐릭터로 감정선을 실감나게 표현하며 주연으로 열연했다. 이에 ‘홈타운’에서 펼칠 이레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홈타운’은 9월 첫 방송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