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성하, 성군 '성조' 役
깊은 내면 연기 예고
남다른 존재감 '기대'
배우 조성하/ 사진=씨제스 제공
배우 조성하/ 사진=씨제스 제공


배우 조성하가 SBS 새 월화드라마 '홍천기'에 합류한다.

조성하가 출연 소식을 알린 '홍천기'는 가상의 시대 '단왕조'를 배경으로 하며, 신령한 힘을 가진 여화공 홍천기(김유정 분)와 하늘의 별자리를 읽는 붉은 눈의 남자 하람(안효섭 분)이 그리는 한 폭의 판타지 로맨스 사극이다. '해를 품은 달', '성균관 스캔들'의 원작자 정은궐 작가의 동명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하이에나', '별에서 온 그대', '뿌리깊은 나무' 등 다수의 작품을 히트시킨 장태유 감독이 연출을 맡아 방송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조성하는 이번 작품에서 성군이라 칭송받는 군주 '성조' 역을 맡았다. 그는 화평한 세상을 꿈꾸지만 한편으로 불사의 존재 '마왕'이 나타나 피의 바람이 불지 모른다는 두려움을 갖고 있는 인물. 조성하가 표현할 강하고 어진 성조의 모습과, 반대로 그의 깊은 내면 속 근심, 걱정이 무엇인지 궁금증을 자아내게 한다.

그간 조성하는 SBS '날아라 개천용'에서 '엘리트 빌런'으로서 특유의 카리스마와 묵직한 존재감을 보여주며 극의 재미를 더했다. 올해 상반기 tvN '나빌레라'에서 무뚝뚝하지만 속내는 따뜻한 현실 아버지의 모습으로 열연을 펼쳤다.

이처럼 매 작품마다 빈틈없는 존재감을 보여준 조성하는 최근 폐막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에서 개막식 조직위원 자격으로 참석하는 가 하면, 출연작인 '거래완료' 관객과의 대화에 참석해 남다른 저력을 드러냈다.

'홍천기'는 8월 첫 방송 예정이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