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디아, '악마판사' OST 가창
'악몽', 몽환+강렬 사운드
히트 드라마 OST 또 나오나
악마판사 OST Part2 앨범자켓/ 사진=뮤직앤뉴 제공
악마판사 OST Part2 앨범자켓/ 사진=뮤직앤뉴 제공


가수 손디아(Sondia)가 tvN 주말드라마 ‘악마판사’ OST에 참여했다.

손디아가 부른 ‘악마판사’의 두 번째 OST ‘악몽’이 오늘(24일) 공개된다. ‘악몽’은 몽환적인 사운드를 필두로 한 팝 스타일 록으로, 손디아의 짙은 음색과 화려한 기타 사운드가 잘 어우러져 강한 시너지 효과를 만들어낸다.

이 곡은 자신의 안에 자리한 어둠과 힘겹게 싸워나가는 내용을 담은 가사가 인상적이다. 여기에 끝을 향해 갈수록 폭발적으로 터지는 멜로디가 더해진 ‘악몽’은 서스펜스의 절정으로 치닫는 드라마의 감정선을 표현해내며 리스너들에게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가창에 참여한 손디아는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나의 아저씨’, ‘어쩌다 발견한 하루’,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등 수많은 히트 드라마 OST에 참여해 대중에게 목소리를 알렸다.

그동안 잔잔하고 따뜻한 노래로 많은 사랑을 받아온 손디아는 이번 OST를 통해 강렬하면서도 몽환적인 음악으로 대중과 소통할 예정이다.

‘악마판사’는 모든 것을 계획 하에 놓고 움직이는 강요한(지성 분)과 유일한 그의 최대 숙적이자 악의 축 정선아(김민정 분), 그리고 정의로운 젊은 판사 김가온(진영 분)이 선과 악의 경계를 넘나들며 점점 더 시청자들의 호기심을 키워가고 있다.

‘악몽’은 오늘(24일) 오후 6시 발매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