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이미테이션'에 출연하고 있는 민서. / 사진제공=KBS '이미테이션'
KBS '이미테이션'에 출연하고 있는 민서. / 사진제공=KBS '이미테이션'


가수 겸 배우 민서가 '이미테이션'에서 무한한 매력을 뽐내고 있다.

KBS 2TV 금요드라마 '이미테이션'에서 걸그룹 티파티의 리아 역로 활약하고 있는 민서가 비하인드 스틸을 공개하며 아이돌미를 자랑했다.

민서는 우월한 비율과 인형 같은 비주얼로 시선을 끈 가운데, 러블리한 스타일링부터 레트로 감성까지 각기 다른 매력을 뽐냈다.

또한 티파티 메인보컬로 평소 보여줬던 출중한 보컬실력을 여과 없이 발휘하고 있다. 지난 9일 방송에서는 우리 가요사의 명곡을 재해석하는 음악 프로그램 '너랑 나랑 다시 부르기'에 출연, 윤영아의 '미니데이트'로 무대를 꾸미는 모습이 그려지며 매력적인 보이스와 뛰어난 춤 실력을 선보였다.

이처럼 민서는 실력은 물론 외모, 성격까지 다 갖춘 캐릭터를 훌륭히 소화하고 있다. 그간 다수의 웹드라마를 통해 다져온 탄탄한 연기실력을 뽐내 리아 캐릭터에 안성맞춤이라는 호평을 얻고 있다.

민서가 출연 중인 드라마 '이미테이션'은 16일 밤 11시 20분 방송된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