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대훈, tvN '멜랑꼴리아' 출연 확정
임수정 약혼자 '뇌섹남' 류성재 役
배우 최대훈./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최대훈./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JTBC 드라마 ‘괴물’을 통해 단숨에 주역 반열에 오른 배우 최대훈이 tvN 새 드라마 ‘멜랑꼴리아’ 출연을 확정했다.

‘멜랑꼴리아’는 특혜 비리의 온상인 한 사립고를 배경으로 수학 교사와 수학 천재의 통념과 편견을 뛰어넘는, 수학보다 아름다운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김지운 작가의 ‘수학’과 ‘천재’라는 흥미로운 키워드와 드라마틱한 이야기, ‘여신강림’, ‘어쩌다 발견한 하루’로 시청자를 매료시킨 김상협 감독의 감각적인 연출이 더해져 벌써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는 작품이다.

최대훈은 극중 지윤수(임수정 분)의 약혼자이자 교육부 기획조정실의 행정사무관 류성재 역을 맡았다. 류성재는 일찌감치 행정고시를 패스하고 고속 승진한 ‘뇌섹남’이다. 빠른 추진력과 냉철한 판단력의 소유자이지만, 약혼자 앞에서만큼은 남들이 상상하지 못할 다정함과 귀여움을 가지고 있는 인물로 색다른 캐릭터 변신을 선보일 예정이다.

최대훈은 전작 ‘괴물’을 통해 단숨에 드라마의 주역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극중 스스로도 괴물임을 알 수 없던 인물 박정제 캐릭터의 의뭉스러운 면모를 섬세한 표정과 눈빛으로 담아낸 것은 물론, 잊었던 기억을 모두 되찾은 후 패닉에 빠진 모습으로 감정을 터트리는 장면에서는 말 그대로 ‘괴물 같은 연기’를 선보이며 백상예술대상 드라마 부문 조연상 후보에 오르기도.

앞서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악의 꽃’, ‘브람스를 좋아하세요’ 등을 통해 다채로운 캐릭터를 최대훈만의 색으로 완성하며 탄탄한 연기력을 입증받은 바 있어 ‘멜랑꼴리아’를 통해 보여줄 최대훈의 깊이 있는 연기와 캐릭터 변신이 기대를 모은다.

‘멜랑꼴리아’는 2021년 하반기 첫 방송 예정이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