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너는 나의 봄', 5일 첫 방송
서현진X김동욱X윤박X남규리 출연
서현진 "대본이 너무 좋았다"
배우 서현진이 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서현진이 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서현진이 tvN 새 월화드라마 '너는 나의 봄'에 출연하게 된 계기에 관해 "대본이 너무 좋았다"고 밝혔다.

5일 오후 '너는 나의 봄'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이미나 작가, 정지현 감독과 배우 서현진, 김동욱, 윤박, 남규리가 참석했다.

'너는 나의 봄'은 저마다의 일곱 살을 가슴에 품은 채 '어른'이라는 이름으로 살아가는 이들이 살인사건이 일어난 건물에 모여 살게 되면서 시작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너는 나의 봄이다', '첫눈처럼 너에게 가겠다' 작사가이자 tvN '풍선껌'에서 감수성 짙은 대사를 펼쳐낸 이미나 작가와 SBS '더 킹-영원의 군주',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를 통해 세련된 연출력을 선보인 정지현 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이날 서현진은 "처음에는 긴가민가했다. 좋은 글인가 싶었기 때문"이라며 "작가님을 만났는데 말을 너무 잘하더라. 1시간 30분 동안 나를 계속 꼬셨는데 연변에 확 낚여서 출연하게 됐다. 진짠지 가짠지 모르겠지만 듣다 보면 확실히 맞는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이미나 작가는 "서현진이랑 진짜 너무 같이 하고 싶었다. 내 진심이 통한 것 같다"고 말했다.

한편 '너는 나의 봄'은 5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