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시범재판 시작
"국민들의 실시간 선택"
유독성 화학물 방류 재판
'악마판사' / 사진 = tvN 영상 캡처
'악마판사' / 사진 = tvN 영상 캡처


'악마판사' 지성이 생중계 재판의 재판장으로 등장했다.

3일 밤 방송된 tvN '악마판사'(극본 문유석 연출 최정규) 1회에는 국민시범재판이 열리는 모습이 그려졌다.

강요한(지성 분)은 국민들이 눈 여겨 보는 시범재판 생중계 자리에 재판장으로 참석했다.

사회자는 국민들이 직접 앱을 설치해 참여할 수 있다며 "엄벌에 처해야할 것 같다고 생각하면 붉은색 버튼, 그렇지 않으면 옆 버튼을 눌러달라. 국민들의 선택을 실시간으로 직접 보고 판단하게 된다"라고 설명했다.

강요한은 "이제 여러분의 법정이 시작된다. 더이상 그들만의 리그 재판은 없다. 국민의 뜻을 배반하지 않을 거다. 주권자 여러분의 자리다"라고 말했다.

한편, 이날 생중계에는 유독성 화학물을 방류한 기업에 대한 재판이 그려졌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