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슬의생2', 17일 첫 방송
조정석X유연석X정경호X김대명X전미도 출연
유연석 "오랜만에 만난 친구처럼 편해"
배우 유연석이 10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유연석이 10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tvN 새 목요드라마 '슬기로운 의사생활 시즌2'(이하 '슬의생2')에 출연하는 배우 유연석이 시즌제에 도전한 소감을 전했다.

10일 오후 '슬의생2'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신원호 감독과 배우 조정석, 유연석, 정경호, 김대명, 전미도가 참석했다.

'슬의생2'는 누군가는 태어나고 누군가는 삶을 끝내는 인생의 축소판이라 불리는 병원에서 평범한 듯 특별한 하루하루를 살아가는 사람들과 눈빛만 봐도 알 수 있는 20년지기 친구들의 케미스토리를 담은 작품이다.

이날 유연석은 "시즌2를 시작하면서 첫 대본 받고 리딩할 때 너무 새로웠다. 늘 대본을 받았을 때 다른 배우들이 어떻게 연기할지 궁금하고 상상이 안 됐다. 근데 '슬의생2'에서는 그렇지 않았다"며 "대본을 받았는데 음성지원이 되더라. 첫 리딩을 할 때 긴장되기보다 긴 방학을 보내고 오랜만에 만난 친구를 본 적처럼 장난치고 그랬다. 리딩을 할 때 야유를 보내면서 인사한 건 처음이다. 그냥 굉장히 딱딱하게 박수치기 마련인데, 환호하고 야유를 내는 게 친근함의 표현이다. 그게 너무 새로웠다"고 털어놓았다.

이에 조정석은 "시즌2가 잘 돼서 시즌3를 하게 되면 계란이라도 준비해서 갈 것"이라며 "그때는 가져와서 던져야겠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한편 '슬의생2'는 오는 17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