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하우스3' 티저 / 사진제공=SBS
'펜트하우스3' 티저 / 사진제공=SBS


SBS 인기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리즈의 연출을 맡은 주동민 PD가 SBS의 자회사 스튜디오S를 떠났다.

SBS는 31일 "주동민 PD가 31일 자로 스튜디오S에서 퇴사 처리됐다"며 "스튜디오S와 프리랜서 계약을 맺어 '펜트하우스3' 연출에 참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주 PD는 지난해부터 '황후의 품격'(2018)을 통해 만난 김순옥 작가와 의기투합해 드라마 '펜트하우스' 시리즈의 연출을 맡아 흥행을 이끌어왔다.

주 PD는 2004년 드라마 '햇빛 쏟아지다'를 통해 메인 연출자로 데뷔했으며 '연개소문'(2006), '순결한 당신'(2008), '부탁해요 캡틴'(2012), '리턴'(2018) 등을 연출했다. 지난해 4월부터는 SBS 드라마 본부가 분사해 설립한 스튜디오S로 전적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