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멸망', 31일 방송
현장 스틸컷 공개
/사진=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스틸컷
/사진=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스틸컷


배우 신도현이 배우 이수혁 앞에서 분노 서린 절규를 토해낸다. 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이하 '멸망')에서다.

지난 방송에서는 나지나(신도현 분)를 사이에 둔 차주익(이수혁 분)과 이현규(강태오 분)의 삼각 로맨스에 변화의 움직임이 보이기 시작했다. 나지나는 이름도 모른 채 첫 키스를 했던 남자 차주익과 로맨스 소설 순위 톱텐을 목표로 일대일 계약을 맺었다.

동시에 나지나는 후회로 얼룩진 첫사랑 이현규와 재회한 뒤, 그를 떠올리며 힘겨워하는 모습으로 삼각 로맨스를 더욱 궁금하게 했다.

이와 관련해 '멸망' 측은 차주익을 찾아간 나지나의 스틸컷을 31일 공개했다.

스틸컷 속 나지나는 차주익의 회사이자 자신이 작가로 소속돼 있는 라이프스토리 사무실을 찾았다. 그는 차주익의 앞에서 분노를 토해내고 있다.

특히 나지나의 표정에는 슬픔이 드리워 있는 듯해 눈길을 끈다. 나지나는 바닥에 주저앉은 채 머리를 쥐어뜯고 있다. 이에 차주익은 무심한 척 나지나의 말을 묵묵히 들어준 데 이어, 나지나가 주저앉자 그를 다독여주는 등 여심을 흔들었다.

더욱이 차주익은 나지나의 앞에 쪼그려 앉아 눈을 맞추며 안색을 살피는 다정다감한 면모를 보였다. 이에 나지나가 차주익을 찾아간 이유는 무엇일지 의문이다.

'멸망' 측은 "금주 차주익과 이현규, 나지나 사이에 긴장감이 폭발한다"며 "탁동경(박보영 분)과 멸망(서인국 분)의 초월적인 로맨스와는 또 다른 두근거림과 긴장감을 선사할 이들의 삼각 로맨스를 지켜봐 달라"고 전했다.

한편 '멸망'은 31일 밤 9시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