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학연, tvN '마인' 출연
효원그룹의 장손 한수혁 役
현장 스틸컷 공개
/사진제공=51k
/사진제공=51k


tvN 토일드라마 '마인'에 출연 중인 배우 차학연의 비하인드 스틸컷이 28일 공개됐다.

지난 22일 방송된 '마인' 5회에서 한수혁(차학연 분)은 김유연(정이서 분)을 향한 마음을 애써 숨겨야 했다. 그는 집안에서 이끄는 대로 노아림(장하은 분)과 약혼을 해야 하는 자신의 처지를 답답해했다.

그러던 중 한수혁과 김유연은 서로를 향한 진심을 확인하고 극적인 입맞춤을 나누는 등 인상 깊은 엔딩을 장식했다. 앞으로 한수혁과 김유연에게 펼쳐질 가시밭길 로맨스가 어떻게 전개될까.

이런 가운데, 공개된 스틸컷 속 차학연은 대본 삼매경에 빠진 모습이다. 그는 매 순간 진지한 태도를 보이며 열정적으로 촬영에 임하고 있다. 특히 차학연은 조금의 집중력도 흐트러트리지 않으려는 듯 대본을 손에서 놓지 않은 채 끊임없이 캐릭터를 연구했다.
/사진제공=51k
/사진제공=51k
또 다른 스틸컷에서 차학연은 리허설부터 모니터링까지 꼼꼼하게 확인하는 것은 물론, 어두운 세트장에서는 핸드폰 불빛에 의지해서라도 집중 모드로 대본을 탐독하고 있다. 그는 이번 작품을 향한 애정과 노력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소속사 51K 측은 "캐릭터를 통해 외적과 내적으로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기 위해 차학연이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김유연과 효원가 가족들 사이에서 일어나는 한수혁의 감정 변화를 재밌게 지켜봐 줬으면 좋겠다"며 "차학연 역시 현장에서 최선을 다해 연구하면서 연기에 임하고 있으니 많은 애정과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마인'은 오는 29일 밤 9시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