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차 메인 포스터 공개
한소희 어깨에 기댄 송강
스물둘 청춘의 연애 이야기
'알고있지만' 포스터/ 사진=JTBC 제공
'알고있지만' 포스터/ 사진=JTBC 제공


JTBC 새 토요스페셜 ‘알고있지만,’ 한소희와 송강이 보여줄 현실 연애에 뜨거운 기대가 쏠리고 있다.

다음달 19일 첫 방송을 앞둔 ‘알고있지만,’ 측은 26일 한소희, 송강이 설렘을 자극하는 1차 메인 포스터를 공개했다.

동명의 인기 네이버웹툰을 원작으로 하는 ‘알고있지만,’은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한소희 분)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송강 분)의 하이퍼리얼 로맨스를 그린다. 지나치게 달콤하고 아찔하게 섹시한, 나쁜 줄 알면서도 빠지고 싶은 스물두 살 청춘들의 발칙한 현실 연애가 찾아온다.

숨 막히게 뜨겁고 눈물 나게 시린, 감정에 서투른 스물둘 청춘들의 연애를 가감 없이 그려나갈 한소희와 송강의 케미스트리는 최고의 관전포인트로 손꼽힌다. 먼저 한소희는 사랑은 못 믿어도 연애는 하고 싶은 여자 ‘유나비’를 연기한다. 허무한 첫사랑이 끝난 후 사랑과 운명을 믿지 않겠다고 다짐한 그는 박재언을 만나 꽃을 맴도는 나비처럼 그의 궤도 속으로 빨려 들어간다. 송강은 연애는 성가셔도 썸은 타고 싶은 남자 ‘박재언’을 맡았다. 박재언은 만인의 연인지만 누구도 가질 수 없는 꽃. 그런 그의 앞에 유나비가 날아들면서 예상치 못한 낯선 감정을 느끼게 된다.

‘알고있지만,’은 티저 영상과 포스터가 연이어 공개되며 온라인을 뜨겁게 달구고 있다. 이날 공개된 1차 메인 포스터 역시 로맨틱한 분위기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유나비의 어깨에 나른히 기댄 박재언. 감정을 읽을 수 없는 깊은 눈빛과 어렴풋한 미소는 두 사람의 관계를 더욱 궁금하게 만든다. 유나비의 옅은 미소에서 설렘이 묻어나는 한편, 반짝이는 눈빛에서는 복잡한 속내가 읽힌다. 보는 이의 시선을 사로잡는 것은 단연 얽혀든 두 손이다. 유나비의 손을 조심스럽게 감싸고 있는 박재언의 손길이 아슬아슬한 두 사람의 관계를 짐작케 하며 심장을 두근거리게 한다. 그 가운데 자리한 ‘하이퍼리얼 로맨스’라는 문구는 이들이 그려낼 뜨겁고도 시린 ‘현실 연애’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제작진은 “한소희, 송강의 케미스트리는 기대 이다”이라며 “한 가닥으로 정의 내릴 수 없는 복잡다단한 관계 속에 놓인 두 청춘의 발칙한 사랑법을 두 청춘 배우가 어떻게 그려나갈지 기대해 달라”고 말했다.

‘알고있지만,’은 10부작으로 주 1회 편성을 확정 지었다. 오는 6월 19일 오후 11시 첫 방송된다.

정태건 텐아시아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