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인이, KBS1 '속아도 꿈결' 출연
이란성 쌍둥이 중 맏이 금민아 役
결혼식 촬영 현장 공개
배우 김인이. /사진제공=WIP
배우 김인이. /사진제공=WIP


배우 김인이가 꽃보다 눈부신 미모를 뽐냈다. KBS1 일일드라마 '속아도 꿈결'에서다.

'속아도 꿈결'은 다른 문화의 두 집안이 부모의 황혼 재혼으로 만나 하나의 가족이 되어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김인이는 극 중 금상백(류진 분)의 매력 만점 철부지 딸 금민아 역으로 출연 중이다. 그는 러블리한 비주얼과 신입답지 않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차세대 기대주로 떠오르고 있다.

이런 가운데, 소속사 WIP(더블유아이피) 측은 김인이의 '속아도 꿈결' 결혼식 촬영 현장 비하인드 컷을 25일 공개했다.

사진 속 김인이는 상큼하면서도 해사한 미소로 카메라를 바라보고 있다. 그는 과즙을 머금은 듯한 상큼함으로 순백의 웨딩드레스를 탁월하게 소화했다.

또 다른 사진에서 김인이는 촬영에 앞서 대본을 손에 들고 연기 연습에 몰두하고 있다. 그의 남다른 연기 열정이 돋보여 눈길을 끌었다.

김인이는 지난해 웹드라마 '남자무리의 여사친'으로 데뷔했다. 당시 현실에서 볼 법한 여자 사람 친구의 매력으로 눈도장을 찍었다. 이후 웹드라마 '심야카페 시즌3'를 통해 털털하고 러블리한 매력의 주인공을 섬세하게 그려내며 팬층을 쌓았다.

이처럼 차근차근 성장하고 있는 김인이가 앞으로 어떤 활약으로 보여줄지 주목된다.

한편 '속아도 꿈결'은 매주 월~금요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