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멸망', 오는 24일 방송
권수현, 박보영X서인국 인연으로 출연
/사진=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스틸컷
/사진=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 스틸컷


배우 권수현이 tvN 월화드라마 '어느 날 우리 집 현관으로 멸망이 들어왔다'(이하 '멸망')에 특별 출연한다.

'멸망'은 사라지는 모든 것들의 이유가 되는 존재 멸망(서인국 분)과 사라지지 않기 위해 목숨을 건 계약을 한 인간 탁동경(박보영 분)의 이야기를 담은 판타지 로맨스물이다.

'멸망' 측은 23일 보도자료를 통해 "특별 출연 제안을 흔쾌히 수락해준 권수현에게 매우 감사드린다. 권수현으로 인해 동경과 멸망의 로맨스가 더욱 본격화될 것"이라며 "권수현과 박보영, 서인국의 찰떡 호흡과 유쾌한 케미가 돋보일 열연을 기대해도 좋다"고 전했다.

이와 함께 공개된 스틸컷 속 권수현은 박보영을 그윽하게 바라보며 달콤한 미소를 짓고 있다. 그는 식사 도중 테이블에 엎드린 채 주먹을 불끈 쥐고 있다. 과연 권수현은 극 중 무슨 역할로 등장해 어떤 상황에 부닥친 걸까.

권수현은 드라마 '어비스', '하늘에서 내리는 일억개의 별'로 박보영, 서인국과 인연을 맺었다. 그는 특급 의리로 '멸망' 출연을 흔쾌히 받아들였다.

이후 권수현은 촬영에 들어가자 박보영, 서인국과 유쾌한 티키타카를 보여주는 것은 물론, 설렘과 웃음을 오가는 활약을 펼쳐 스태프들을 단숨에 매료시켰다는 후문이다. 이에 특급 존재감을 발산할 권수현의 출연에 기대감을 높아진다.

한편 '멸망'은 오는 24일 밤 9시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