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BC '옷소매 붉은 끝동', 올 하반기 첫 방송
장희진, 영조의 계비 중전 김씨 役
배우 장희진. /텐아시아DB
배우 장희진. /텐아시아DB


배우 장희진이 MBC 새 드라마 '옷소매 붉은 끝동'에 출연한다.

'옷소매 붉은 끝동'은 자신이 선택한 삶을 지키기 위한 궁녀와 사랑보다 나라가 우선이었던 제왕의 애절한 궁중 로맨스를 그린 작품이다. 앞서 배우 이준호, 이세영 등이 출연을 확정하며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장희진은 극 중 영조의 계비로 훗날 정순왕후가 되는 중전 김씨 역을 맡았다. 늘 침착하고 우아하며 결단력까지 갖춘 인물이다. 장희진은 특유의 우아한 분위기를 통해 높은 싱크로율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현재 연극 '완벽한 타인'에서 에바 역을 맡아 관객과 만나고 있는 장희진은 한층 깊어진 연기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앞으로 그가 펼칠 또 다른 연기 변신이 주목된다.

한편 '옷소매 붉은 끝동'은 올 하반기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