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갯마을 차차차', 올 하반기 첫 방송
인교진, 최연소 동장 장영국 役
신민아X김선호와 호흡
배우 인교진.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인교진. /사진제공=H&엔터테인먼트


배우 인교진이 tvN 새 드라마 '갯마을 차차차'에 합류한다.

'갯마을 차차차'는 현실주의 치과의사 윤혜진(신민아 분)과 만능 백수 홍반장(김선호 분)이 바닷마을 공진에서 벌이는 로맨스를 그리는 작품이다.

앞서 배우 신민아, 김선호 등이 출연을 확정하며 화려한 로코 라인업을 예고해 기대감을 높였다.

인교진은 극 중 7급 공무원 출신으로 최연소 동장이 된 장영국 역을 맡았다. 장영국은 어릴 때부터 감수성이 풍부한 인물로, 걱정거리가 있으면 잠을 못 자는 예민한 성격을 가졌다. 또한 아들 장이준을 끔찍이 사랑하는 '아들 바보'로 캐릭터 설정부터 인교진과 높은 싱크로율이 예상된다.

앞서 인교진은 지난 3월 종영한 KBS 2TV 드라마 '오! 삼광빌라!'에서 삼광빌라의 분위기 메이커이자 트로트 가수 김확세로 분해 많은 사랑을 받았다. 극 중 이만정(김선영 분)과 유쾌한 로맨스는 물론, 친근한 생활 연기, 트로트까지 구성지게 소화하며 맹활약을 펼쳤다.

매 작품 맛깔나는 연기로 극을 풍성하게 만들어온 인교진이 '갯마을 차차차'에서는 어떤 모습을 선보일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갯마을 차차차'는 올 하반기 첫 방송 예정이다.

박창기 텐아시아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