샥스, 극중 보이그룹
완성형 아이돌
섹시 카리스마
'이미테이션' / 사진 = KBS 제공
'이미테이션' / 사진 = KBS 제공


'이미테이션'의 보이그룹 샥스(SHAX)가 신곡 'MALO'로 컴백을 앞두고 있다.

오는 5월 7일 첫 방송하는 KBS 새 드라마 '이미테이션'(극본 김민정 최선영 연출 한현희)은 아이돌 100만 연예고시 시대에 맞춰 진짜를 꿈꾸는 모든 별들을 응원하는 아이돌 헌정서.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아이돌을 중심으로 한 새로운 세계관이 그려질 예정이다.

극중 샥스(SHAX)는 권력(이준영 분), 도진(유리 분), 재우(안정훈 분), 이현(휘영 분), 혁(종호 분), 그리고 은조(강찬희 분)로 구성된 6인조 보이그룹으로, 치명적인 매력으로 데뷔와 동시에 높은 인기를 구가하며 최정상 타이틀을 거머쥔 완성형 아이돌. 이 가운데 '이미테이션' 측이 26일, 샥스의 그룹 티저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에는 샥스의 신곡 'MALO' 무대가 담겨 눈길을 끈다. 영상을 뚫고 나올 듯한 강렬한 눈빛으로 걸어 나오는 이준영에 이어, 파워풀한 퍼포먼스로 무대를 가득 채우고 있는 멤버들의 면면이 팬심을 달아오르게 한다. 더욱이 샥스에게서 풍겨져 나오는 섹시하고 치명적인 카리스마가 무대 위에서 뜨겁게 타오를 이들의 불맛 매력을 더욱 기대하게 한다.

특히 '됐어 됐어 내가 결정하겠어 MALO MALO 나를 설득하지 마'라는 'MALO'의 반항적이고 직설적인 가사와 중독성 있는 비트가 보는 이들의 심장을 더욱 쿵쾅거리게 한다. 이에 단 17초 만으로 눈과 귀를 사로잡는 샥스의 컴백에 기대감이 증폭된다.

한편 26일 공개된 샥스의 티저 영상을 시작으로 라리마, 스파클링, 티파티의 티저 영상 또한 블렌딩 유튜브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이미테이션'은 오는 5월 7일 밤 11시 20분에 첫 방송될 예정이다.

신소원 텐아시아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