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리스마 예고
'마우스'→'달뜨강'
폭넓은 연기력
배우 권화운 / 사진 = 935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권화운 / 사진 = 935엔터테인먼트 제공


배우 권화운이 '달이 뜨는 강'에 특별출연을 확정, 대세 행보를 이어나간다.

소속사 935엔터테인먼트는 29일 "권화운이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 연출 윤상호)에 영양왕으로 특별출연한다"고 밝혔다.

'달이 뜨는 강'은 고구려가 삶의 전부였던 공주 평강 사랑을 역사로 만든 장군 온달 운명에 굴하지 않은 그들의 순애보를 그린 드라마다.

권화운은 극 중 평강 공주(김소현 분)의 동생이자 고구려 태왕으로, 다른 나라의 침략으로부터 고구려를 지켜내기 위해 온 힘을 쏟는 영양왕으로 분한다. 그는 태왕으로서 범접할 수 없는 극강의 카리스마를 뽐낼 예정이다.

그는 지난해 채널A 역대 최고 시청률 드라마 '거짓말의 거짓말'에 출연하며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현재 방영 중인 tvN 수목드라마 '마우스'에서는 속을 알 수 없는 냉철한 의사 성요한으로 출연, 탄탄한 연기력으로 존재감을 확실하게 각인시킨 바 있다.

연이어 작품에 출연하며 대세 배우로 자리매김한 권화운. '달이 뜨는 강'에서 폭넓은 연기력을 펼칠 것으로 예상돼 기대가 모아진다.

한편, '달이 뜨는 강'은 월, 화요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