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 주인님' 이민기./ 사진제공=MBC
'오! 주인님' 이민기./ 사진제공=MBC


배우 이민기가 안방극장에 봄바람을 불러올 예정이다.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오! 주인님'(극본 조진국/연출 오다영/제작 넘버쓰리픽쳐스)의 주인공 한비수 역할로 인생캐 경신에 나선다.

24일 첫 방송되는 '오! 주인님'은 연애를 '안' 하는 남자(이민기 분)와 연애를 '못' 하는 여자(나나 분)의 심장 밀착 반전 로맨스 드라마다.

이민기는 극 중 최고의 스릴러 드라마 작가이자 연애를 '안' 하는 남자 한비수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한비수는 각종 결벽증과 모든 문을 닫아야만 견딜 수 있는 강박증을 가진 인물이라고.

출연하는 작품마다 캐릭터에 '착붙'을 자랑하며 완벽 싱크로율을 보이는 이민기가 이번 '오! 주인님'에서 어떤 색다른 캐릭터를 그려낼지 궁금해진다. 또 보면 볼수록 빠져드는 '이민기표 로맨스'에 기대감이 더해지고 있다.

이민기는 "늘 그렇듯 긴장되는 순간이다. 그간의 노력들이 어떻게 만들어졌을까, 또 어떻게 봐주실까 기대도 되고 걱정도 된다. 이제 첫 회를 시작으로 마지막까지 시청자분들과 기분 좋은 공감을 나누는 드라마가 되었으면 좋겠다. 힘든 시기이지만 부디 좋은 봄 맞이하시고 건강하시길 바라겠다"라며 애정 어린 첫 방송 소감을 밝혔다.

시청자들에게 달달함을 선사할 로맨스 장인 이민기의 열연은 24일 밤 9시 20분에 첫 방송되는 '오! 주인님'을 통해 만나 볼 수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