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우제, '여신강림'→'멀리서 보면 푸른 봄' 존재감 활약 예고
배우 이우제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우제 / 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우제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멀리서 보면 푸른 봄'(연출 김정현, 극본 고연수)에 캐스팅됐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인생은 멀리서 보면 희극이고 가까이서 보면 비극이다'는 말에서 비롯되는 제목처럼, 인생의 푸른 봄을 살아가야 할 20대들의 현실을 담은 드라마다.

이우제는 극중 여준(박지훈 분)에게 찰싹 붙어 다니는 같은 학교 선배 한정호 역으로 분한다.

한정호는 또래들보다 나이가 많아 보이는 외모 탓에 과하게 어린 패션을 즐겨 입는 일명 '패션 테러리스트'. 여준의 집을 자기 집처럼 드나드는 '진상 선배'지만 한편으로는 미워할 수 없는 매력을 지닌 인물이다.

이우제는 높은 화제성을 이끌어낸 드라마 '여신강림'에서 황인엽의 든든한 친구 김초롱 역으로 출연해 유쾌한 존재감을 자랑한 바 있다. 능청스러운 연기로 캐릭터와 높은 싱크로율을 선보인 만큼 이번 작품에서 그가 보여줄 새로운 모습에 관심이 집중된다.

'멀리서 보면 푸른 봄'은 오는 6월 방송 예정이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