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상호, FM검사 정인국 役
20일 첫 등장, 새 히든카드될까
배우 고상호./사진제공=㈜피엘케이굿프렌즈
배우 고상호./사진제공=㈜피엘케이굿프렌즈


배우 고상호가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에 합류한다.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에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 빈센조(송중기 분)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 홍차영(전여빈 분)과 함께 악당의 방식으로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으로 연일 동시간대 시청률 1위를 기록하며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오는 20일 방송되는 9회부터 등장하는 고상호는 극 중 원리원칙주의를 고집하는 남동부지검의 FM 검사 정인국 역을 맡아 점점 더 화끈한 쾌감을 더해가고 있는 전개에 힘을 보탤 예정이다.

고상호는 소속사 ㈜피엘케이굿프렌즈를 통해 “중간부터 합류하게 됐지만 좋은 작품에 함께하게 해 주신 박재범 작가님과 김희원 감독님께 감사드린다. 첫 방송부터 시청자 재미있게 보고 있던 작품에 출연자로 참여하게 되어 기쁘고 설레는 마음이 가장 큰 것 같다”고 말했다.

이어 “‘아스달 연대기’에서 짧게 만났던 송중기 배우와 다시 한 번 호흡을 맞출 수 있어 촬영 때마다 더욱 즐겁게 임하고 있다”며 “방송을 통해 시청자분들이 어떻게 봐줄지 저 또한 궁금하고 기대가 된다. 많이 응원해주시고 지켜봐 주시면 감사하겠다”고 합류 소감과 함께 애정 어린 당부를 전했다.

고상호는 드라마 ‘낭만닥터 김사부2’, ‘아스달 연대기’, 뮤지컬 ‘개와 고양이의 시간’, ‘미드나잇’, ‘테레즈라캥’, ‘땡큐 베리 스트로베리’, ‘베어 더 뮤지컬’, ‘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 ‘사의 찬미’, ‘비스티’, ‘트레이스 유’, ‘아랑가’, ‘명동로망스’, ‘그날들’ 등을 비롯해 음악극 ‘세자전’, 연극 ‘생쥐와 인간’, ‘트레인스포팅’, ‘보도지침’ 그리고 영화 ‘하루’까지 다양한 작품을 통해 탄탄하면서도 스펙트럼 넓은 연기 내공을 쌓아왔다.

‘빈센조’ 9회는 오는 20일 오후 9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