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영대, 복수 계획
최예빈에게 전략적 접근
김소연까지 겨눌까
'펜트하우스2' 김영대/ 사진=SBS 캡처
'펜트하우스2' 김영대/ 사진=SBS 캡처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2’ 김영대의 각성이 앞으로의 전개를 흥미진진하게 만들고 있다.

김영대는 ‘펜트하우스2’에서 주석훈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시즌 1에서 주석훈은 친구들을 괴롭히는 문제아였다면, 시즌 2에서는 잘못을 깨닫고 변화한 모습으로 시청자의 눈길을 끌었다.

‘펜트하우스2’ 7~8회에서 주석훈은 배로나(김현수 분) 죽음에 대한 진실을 알게 됐고, 복수를 다짐해 긴장감을 높였다. 그는 청아 예고에서 유일하게 로나의 죽음을 진심으로 애도하는 인물이었다. 또한 로나와의 추억을 생각하며 그리워하는 모습은 보는 이들을 안타깝게 만들었다.

반면 로나 죽음의 진실을 알게 된 석훈은 복수를 다짐해 반전을 더했다. 로나를 죽인 진범이 하은별(최예빈 분)이란 사실을 알고 은별에게 접근하는가 하면 주단태(엄기준 분)와 천서진(김소연 분)의 약혼에 훼방을 꾀하기 시작해 재미를 배가시켰다. 뿐만 아니라 기억을 잃은 은별을 자극해 진실을 밝혀가는 데 앞장서 앞으로의 전개를 기대케 만들었다.

김영대는 변화무쌍한 주석훈의 감정을 섬세하게 표현하며 시청자들과 공감대를 형성했다. 또한 로나를 생각하는 진정성 있는 모습부터 진실을 알고 분노하는 모습까지 특유의 눈빛 연기와 분위기로 완성해 호평을 받고 있다.

‘펜트하우스2’는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된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