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부장 마두기
매 장면 에너지
완벽한 시너지
'펜트하우스2' / 사진 = SBS 영상 캡처
'펜트하우스2' / 사진 = SBS 영상 캡처


배우 하도권이 '펜트하우스2'의 휘몰아치는 전개 속에서도 빛나는 존재감을 발휘하고 있다.

하도권은 SBS 금토드라마 '펜트하우스'(극본 주동민 연출 김순옥)에서 청아예고 예술부장 마두기 역으로 활약을 펼치고 있다. 그가 맡은 마두기는 강한 사람에게는 강하고 약한 사람에게는 약한, 자신의 권력과 물질적인 욕망을 위해서라면 물불가리지 않고 배신을 일삼는 얄밉지만 마냥 미워할 수 없는 기회주의자다.

시즌1에 이어 시즌2도 출연하게 된 하도권은 매 장면마다 기량이 넘쳐나는 에너지를 발산하며 환기시키는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다소 짧은 등장 속에서도 그의 존재감이 돋보일 수 있었던 것은 남다른 캐릭터 소화력 때문. 그는 자칫 밉보일 수 있는 마두기를 능청스러운 연기로 러블리하게 그려내면서 시청자들의 호감도를 높였다. 시즌2에서도 강약약강의 모습 속에서 재치 있는 표정 연기를 선보이며 신스틸러 다운 놓칠 수 없는 재미를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그는 헤펠(헤라펠리스) 아이들, 천서진(김소연 분), 주단태(엄기준 분) 등 출연 배우들 누구와 호흡을 맞춰도 완벽한 시너지를 발휘하며 최고의 웃음을 주고 있어 드라마에선 없어서는 안 될 인물임을 시청자들에게 각인시켰다.

여기에 헤펠 어른들의 치열한 대립각 속에서 마두기의 등장이 뜬금없는 장면으로 비춰지지 않는 것은 하도권의 완급 조절이 빛을 발했다. 그는 극의 흐름이 방해되지 않는 선에서 자유롭게 연기를 펼치며, 자연스럽게 극에 스며들었다.

이렇듯 마두기 향한 남다른 애정을 갖고 있는 하도권. 그는 대사 하나, 장면 하나에도 모든 에너지를 쏟아 부으며 매력적인 캐릭터로 완벽하게 구축해내기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한편, 하도권이 출연하는 '펜트하우스2'는 매주 금, 토요일 밤 10시에 방송된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