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로운 온달 등장
사씨 부인과 대화
"완성도 높이고자"
'달이 뜨는 강' / 사진 = KBS 영상 캡처
'달이 뜨는 강' / 사진 = KBS 영상 캡처


배우 나인우가 '달이 뜨는 강'에 등장했다.

8일 오후 방송된 KBS 2TV 월화드라마 '달이 뜨는 강'(극본 한지훈 연출 윤상호) 7회에는 온달 역으로 나인우가 출연한 모습이 그려졌다.

온달 나인우는 질끈 묶은 머리에 말 없이 거리를 걷는 모습을 보이며 '달이 뜨는 강'에 첫 등장했다. 온달 나인우는 사씨 부인(황영희 분)과 만나며 첫 대사를 했다.

앞서, 나인우는 '달이 뜨는 강'에 9회부터 나올 예정이었으나, 보다 완성도 높은 드라마를 만들기 위해 7회부터 출연하기로 변경됐다.

한편, '달이 뜨는 강' 온달 역은 애초에 배우 지수가 맡아 출연했으나 학교 폭력 논란 등의 이유로 하차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