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N '다크홀', 올 상반기 첫 방송
이하은, 종합병원 간호사 윤샛별 役
김옥빈X이준혁과 호흡
신예 이하은. /사진제공=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신예 이하은. /사진제공=블러썸 엔터테인먼트


신예 이하은이 OCN 새 토일드라마 '다크홀'에 합류한다.

'다크홀'은 싱크홀에서 나온 검은 연기를 마신 변종 인간들, 그 사이에 살아남은 자들의 처절한 생존기를 그린 작품이다. 이하은을 비롯해 배우 김옥빈, 이종혁 등이 출연을 확정했으며, OCN 드라마 '타인은 지옥이다'의 정이도 작가와 제작진이 다시 한번 의기투합했다.

이하은은 극 중 사건이 발생한 무지시의 종합병원 간호사 윤샛별 역을 맡았다. 공포로 잠식된 무지시에서 혼란에 휩싸인 사람들을 도우며 이화선(김옥빈 분), 유태한(이준혁 분) 등과 긴밀한 관계를 이어나갈 예정이다.

영화 '골목길', 'ㅈ교생', '메기' 등으로 연기 내공을 쌓아온 이하은은 지난해 8월 종영한 JTBC 드라마 '모범형사'로 브라운관에 데뷔했다. 그는 살인 누명을 쓴 채 사형수가 된 이대철(조재윤 분)의 딸 이은혜로 분해 섬세한 감정 연기를 선보이며 존재감을 알렸다.

데뷔를 성공적으로 마친 이하은이 이번 작품을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를 모은다.

한편 '다크홀'은 오는 상반기 첫 방송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