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대리인간', 내달 3일 첫 방송
김채은, 대리인간 정민채 役
신예 김채은. /사진제공=앤드마크
신예 김채은. /사진제공=앤드마크


신예 김채은이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21-대리인간'에 출연한다.

'대리인간'은 단막극 tvN '드라마 스테이지 2021' 중 한 작품으로, 타인의 감정을 대신하는 대리인간이 된 한 여자가 자신을 고용한 의뢰인의 삶을 살기로 선택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앞서 배우 공승연, 고보결, 유태오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김채은은 대리인간 정민채를 연기한다. 바쁜 현대인에게 불필요한 감정 소비를 대신해 주는 인물이다.

김채은은 속내를 알 수 없는 묘한 분위기를 풍김은 물론, 기존과는 다른 캐릭터를 연기하며 강렬한 임팩트를 선사할 예정이다.

최근 김채은은 웹드라마 '잘 하고 싶어'에서 따뜻하면서도 정직한 본성을 지닌 매력의 소유자 강하영 역을 섬세하게 그려내 존재감을 알렸다.

매 작품 캐릭터의 심리 변화를 다양하고 촘촘하게 표현하며 보는 이들의 공감을 얻어냈던 김채은. 그가 이번 작품을 통해 어떤 활약을 펼칠지 기대가 모인다.

한편 '대리인간'은 내달 3일 밤 12시 10분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