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직 낫서른' 오늘(23일) 공개
하니 "서른 되는 날 기분 안 좋았다"
배우 안희연./사진제공=카카오M
배우 안희연./사진제공=카카오M


배우 안희연(EXID 하니)가 서른 살이 된 소감을 밝혔다.

23일 오후 '아직 낫서른'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웹툰 '85년생'이 원작인 '아직 낫서른'은 적당히 교묘하고 적당히 똑똑해졌지만, 여전히 흔들리고 방황하는 서른 살 세 여자의 일과 사랑을 담은 공감 로맨스물.

안희연은 일찍 성공한 아나운서 이란주로 분한다. 이날 안희연은 “대본을 받았을 당시에는 스물아홉 살이었다기에 서른 살에 대한 호기심이 있었다. 출연을 결심한 가장 큰 이유는 여자 세 명의 다른 사랑 이야기라는 게 가장 큰 메리트로 다가왔다”고 밝혔다.

올해 서른이 된 기분을 묻자 안희연은 “구렸다”며 “서른이 딱 되는 날에는 기분이 안 좋았다. 그런데 막상 서른이 되니 큰 차이가 없더라”고 웃었다.

'아직 낫서른'은 15부작. 23일을 시작으로 매주 화, 토요일 오후 5시 카카오TV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