OCN '타임즈', 오는 20일 첫 방송
이서진X이주영X김영철X문정희 출연
이주영, 장르물 첫 도전
배우 이주영이 16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타임즈'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OCN
배우 이주영이 16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타임즈'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OCN


OCN 새 토일 오리지널 '타임즈'에 출연하는 배우 이주영이 장르물에 처음 도전하는 소감을 밝혔다.

16일 오후 '타임즈'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윤종호 감독, 배우 이서진, 이주영, 김영철, 문정희가 참석했다.

'타임즈'는 5년 전 과거의 기자 이진우(이서진 분)와 전화 연결된 서정인(이주영 분)이 아버지 서기태(김영철 분) 대통령의 죽음을 막으며 위험한 진실과 마주하는 타임워프 정치 미스터리물이다.

이날 이주영은 "첫 장르물이자 첫 드라마 주연작이다. 그래서 시작할 때 잘할 수 있을까에 대한 우려도 있었다"면서 "감독님과 선배님들이 내가 믿으면서 할 수 있게 옆에서 잘 도와줬다. 그 덕에 다행히 잘 해내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주연으로 12부작을 끝까지 소화하는 게 이번이 처음이다. 무난히 끌고 나갈 수 있는 배우라는 이야기를 듣고 싶다"고 덧붙였다.

한편 '타임즈'는 오는 20일 밤 10시 30분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