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빈센조', 오는 20일 첫 방송
송중기X전여빈X옥택연 출연
전여빈, 독종 변호사 홍차영 役
배우 전여빈이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전여빈이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에 출연하는 배우 전여빈이 자신이 맡은 역할에 관해 "나에게는 도전 그 자체"라고 밝혔다.

15일 오후 '빈센조'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김희원 감독과 배우 송중기, 전여빈, 옥택연이 참석했다.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으로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드라마 '왕이 된 남자', '돈꽃' 등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보여준 김희원 감독과 드라마 '열혈사제', '김과장' 등을 통해 탄탄한 필력을 입증한 박재범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전여빈은 극 중 승소를 위해서라면 영혼까지 팔아넘길 독종 변호사 홍차영을 연기한다. 그는 "대본을 봤을 때 굉장히 흥미로웠다. 한 회를 지날 때마다 캐릭터가 어떻게 대처해나갈지 궁금하더라. 나에게는 또 다른 도전의 캐릭터였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현장에서 감독님과 선배님들의 도움을 받으면서 내가 생각했던 캐릭터의 범위가 더 넓혀졌다. 그야말로 기쁜 모험의 여정이었다"며 웃었다.

한편 '빈센조'는 오는 20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