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빈센조', 오는 20일 첫 방송
송중기X전여빈X옥택연 출연
송중기 "기획 의도가 너무 공감됐다"
배우 송중기가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송중기가 15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송중기가 tvN 새 토일드라마 '빈센조' 출연 계기에 관해 "시놉시스를 보고 속 시원한 탄산수처럼 다가왔다"고 밝혔다.

15일 오후 '빈센조'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김희원 감독과 배우 송중기, 전여빈, 옥택연이 참석했다.

'빈센조'는 조직의 배신으로 한국으로 오게 된 이탈리아 마피아 변호사가 베테랑 독종 변호사와 함께 악당을 쓸어버리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드라마 '왕이 된 남자', '돈꽃' 등에서 감각적인 연출을 보여준 김희원 감독과 드라마 '열혈사제', '김과장' 등을 통해 탄탄한 필력을 입증한 박재범 작가가 의기투합했다.

이날 송중기는 "평소에 나뿐만 아니라 누구나 그럴 것 같다. 뉴스를 보고 있으면 너무나 다양한 분야에서 나쁜 사람들이 많이 나온다"면서 "작가님이 시놉시스를 줬을 때 기획 의도를 쓴 몇 줄이 있었다. 이렇게 많이 공감됐던 건 이번이 처음"이라고 전했다.

그러면서 "사회 비판적인 내용을 많이 담고 싶었던 작가님의 열의가 느껴졌다. 더불어 그 점을 유쾌하게 풀고 싶어 하는 지점이 나에게는 속 시원한 탄산수 같았다. 그게 새롭게 느낀 지점"이라고 이야기했다.

한편 '빈센조'는 오는 20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