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루카', 내달 1일 첫 방송
김래원X이다희X김성오 출연
이다희 "액션 본능 깨어났다"
배우 이다희(왼쪽)와 김래원이 27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이다희(왼쪽)와 김래원이 27일 오후 온라인 생중계된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사진제공=tvN


배우 김래원이 tvN 새 월화드라마 '루카: 더 비기닝'에 함께 출연하는 배우 이다희의 액션 투혼에 감탄했다.

27일 오후 '루카: 더 비기닝'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김홍선 감독과 배우 김래원, 이다희, 김성오가 참석했다.

'루카: 더 비기닝'은 특별한 능력 때문에 세상에 쫓기게 된 지오(김래원 분)가 그의 모습을 기억하는 강력반 형사 구름(이다희 분)과 함께 거대한 음모에 맞서는 이야기를 담은 액션물이다.

드라마 '보이스1', '손 the guest' 등 독보적인 연출력을 펼쳐온 김홍선 감독과 KBS2 드라마 '추노', 영화 '해적' 등 장르를 넘나들며 사랑받아온 천성일 작가, '베테랑', '베를린', '도둑들' 등 국내 영화계에서 내로라하는 최영환 촬영감독이 의기투합했다.

이날 이다희는 "액션을 본격적으로 한 건 이번이 처음이다. 액션 본능을 감독님이 일깨워 줬다"면서 "액션을 하면서 욕심이 많이 나더라. 함께한 배우들의 액션 연기가 워낙 뛰어나서 보는 재미가 있을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에 김래원은 "이다희는 정말 대단한 배우다. 너무 열정적이고 잘하더라"라면서 "촬영 중에 다치기도 많이 다쳤을 것이다. 그런데도 너무 잘해서 깜짝 놀랐다"고 칭찬했다.

한편 '루카: 더 비기닝'은 내달 1일 밤 9시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