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은우, 문가영 머리 쓰담쓰담
문가영, 라면 먹다 일시정지
로맨스 기운 물씬
'여신강림' 스틸컷./사진제공=tvN
'여신강림' 스틸컷./사진제공=tvN


tvN 수목드라마 ‘여신강림’에서 차은우가 문가영 머리를 쓰다듬으며 스윗한 미소를 자아낸다.

6일 ‘여신강림’ 측이 7회 방송을 앞두고 로맨스 기운이 모락모락 피어나는 문가영(임주경 역)과 차은우(이수호 역)의 스틸을 공개했다.

이날 공개된 스틸 속에는 아지트인 왕자 만화방에서 마주한 문가영과 차은우의 투샷이 담겨있다. 차은우는 문가영의 머리를 쓰다듬는 다정다감한 손길로 설렘을 유발한다. 그 어느 때보다 부드러운 차은우의 미소와 달달한 눈빛이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에 문가영은 고양이 같은 눈망울로 그와 눈을 맞추는 모습. 무엇보다 둘만이 아는 공간에서 더욱 애틋해진 두 사람의 모습이 로맨스에 전개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지난 방송에서는 수호는 주경을 좋아하냐고 묻는 임주영(김민기 분)에게 “그건 맞아”라고 답하며 주경을 향한 자신의 마음을 솔직하게 드러냈다. 이후 수호는 괴롭힘을 당한 주경을 품에 안고 위로하는가 하면, 몸살이 났음에도 이성용(신재휘 분)에게 잡혀간 주경을 구하기 위해 거침없이 주먹을 날리는 모습으로 눈을 떼지 못하게 했다. 이에 두 사람의 관계가 어떻게 변화될지 앞으로의 전개에 관심이 쏠린다.

‘여신강림’은 6일 오후 10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