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나라 '암행어사'서 다모 홍다인 役
첫방송서 기녀로 신분위장
'암행어사' 권나라./ 사진제공=에이맨프로젝트
'암행어사' 권나라./ 사진제공=에이맨프로젝트


배우 권나라가 KBS2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에서 어사단의 홍일점, 다모 홍다인으로 변신해 인생 캐릭터를 만들 준비를 마쳤다.

오늘(21일) 첫 방송되는 '암행어사’는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 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권나라가 연기하는 홍다인은 기녀로 신분을 위장해 임무를 수행 중인 다모로, 우연히 합류한 어사단의 홍일점으로 활약할 예정이다.

이에 안방극장에 첫 출두하는 다모 홍다인의 매력 미리 보기 포인트 키워드를 짚어봤다.

#팔방미인 #만능_키 #사기캐

홍다인은 '암행어사' 첫 회 조선 최고의 기녀로 등장한다. 손짓만으로 많은 이들의 혼을 쏙 빼놓는 미모의 소유자인 다인은 양반 앞에서도 한 마디를 지지 않고 할 말은 하는 요즘 말로 '매운맛' 기녀이기도 하다.

황진이의 미모와 논개의 기백을 가진 다인의 실제 모습은 다모다. 기녀로 위장에 고위직 관료들의 비리를 조사하던 다인은 어사대에 합류해 초짜 암행어사 성이겸(김명수 분), 노비 박춘삼(이이경 분)과 환상의 호흡을 자랑하며 활약할 예정이다.

미모는 물론 글, 노래, 그림, 다방면으로 출중한 데다 신분을 감쪽같이 위장하는 처세술, 사람의 마음을 꿰뚫어 보는 능력치까지 갖춘 '사기캐'인 다인. 어사단에 합류해서도 남장 등 다양한 인물로 위장한다. 홍일점인 다인이 어떤 활약을 보여줄지 기대감이 커진다.

#케미대장 #어사단_행복_충전기 #인간_비타민

'암행어사'는 어딘가 허술해 보이고, 어설퍼 보이는 어사단 세 청춘의 모험기를 그린다. 다인은 첫인상이 남달랐던 이겸과 쉴 틈 없이 티격태격하며, 으르렁거리다가도 초짜 암행어사 이겸을 든든하게 돕는 조력자가 되고, 미워할 수 없는 사고뭉치 춘삼의 든든한 지원군이 된다.

특히 어사단에서 없어서는 안 될 존재이자 어사단의 기력 충전기, 인간 비타민 역할을 톡톡히 할 예정이다. 어설프고 허술한 탓에 사건사고가 속출하지만, 점차 환상의 호흡을 자랑할 어사단과 파이팅 충전기 다인의 활약이 기대를 모은다.

#능력캐X허당미=찐 사기캐 #연기_변신

다인은 외모면 외모 능력이면 능력 나무랄 데 없이 완벽한 '능력캐'이지만, 유독 어사단과 함께면 인간미, 허당미가 폭발해 사랑스러운 매력을 드러낸다. 근사한 능력과 허술하면서도 인간미 넘치는 매력이 어우러져 안방 시청자들을 반하게 만들 예정이다.

권나라는 현대극에서 주로 아나운서, 의사, 배우, 기업 전략기획 팀장 등 주로 도회적이고 세련된 특유의 분위기로 캐릭터를 완성해 왔다. '암행어사'는 배우 권나라의 새로운 매력을 발견하는 시간이 될 것으로 보인다. 한층 더 인간적이고 사랑스러운 캐릭터로 인생캐를 만들 준비를 마친 권나라의 활약에 기대가 모아진다.

'암행어사'는 오늘(2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