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수영, 대기업 상무 서단아 役
"일상적이면서도 특별해"
'런온' 배우 최수영./사진제공=JTBC
'런온' 배우 최수영./사진제공=JTBC


걸그룹 소녀시대 멤버이자 배우 최수영이 캐릭터에 대해 소개했다.

16일 오후 JTBC 새 수목드라마 '런 온'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런 온'은 같은 한국말을 쓰면서도 소통이 어려운 시대 속 저마다 다른 언어, 저마다 다른 속도로 서로를 향하는 완주 로맨스물. 너무나도 다른 세계에서 살던 인물들이 사랑이란 언어로 소통해나가며, 스스로를 가뒀던 틀을 깨는 과정을 담을 예정이다.

최수영은 못 하는 건 안 했을 때밖에 없다고 생각하는 능력자이자 국내 굴지의 대기업 서명그룹 상무, 스포츠 에이전시단 대표 서단아를 연기한다. 최수영은 "일상적이면서도 특별하다. 캐릭터들 모두 한군데씩 고장나있는 것 같은 결점들이 매력적이었고, 완성형을 추구하는 것이 아닌 서로 보완하고 치유하는 스토리가 요즘 세대들에게 좋은 메시지가 될 것 같았다"고 밝혔다.

이어 최수영은 서단아에 대해 "너무 솔직해서 관계에 소홀한 인물"이라며 "어린 나이에 리더가 된 캐릭터라 부담감과 책임감이 느껴졌다. 똑똑하고 욕심도 많지만, 여자라는 이유로 많은 것을 뺏기며 산 마음의 상처가 있다. 일에 있어서는 완벽하지만 인간으로서는 미숙한 어른이라는 점을 염두하며 촬영에 임했다"고 말했다.

이재훈 감독은 "최수영은 타고난 당당함이 있다. 모니터를 볼 때 마다 쾌감을 느낀다"며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런 온'은 16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