첫 촬영 현장 공개
"역시 임윤아" 칭찬
당찬 청춘 표현
임윤아 / 사진 = 임윤아 공식 유튜브 채널 캡처
임윤아 / 사진 = 임윤아 공식 유튜브 채널 캡처


'허쉬' 임윤아(소녀시대 윤아)가 첫 촬영 현장을 공개했다.

16일 임윤아의 공식 유튜브 채널 'Yoona's So Wonderful Day'에는 '면접 프리패스상이 떴다'라는 제목의 드라마 비하인드 영상이 게재돼 뜨거운 관심을 얻고 있다.

공개된 영상 속 임윤아는 촬영 전 끊임없이 대사를 읽어보고, 캐릭터를 연구하는 진지한 모습부터 교복, 졸업 가운 등을 입고 화기애애하게 소품 사진 촬영을 하는 장면까지 다양한 매력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임윤아는 촬영을 마친 후 "역시, 임윤아"라고 칭찬하는 감독, 스태프의 말에 연신 쑥스러워하며 "긴장되긴 했지만, 이지수로 처음 변신을 해보니 새로운 느낌이 들어 좋았다. 앞으로 더욱 열심히 하겠다"는 소감을 남겼다.

한편, 임윤아는 지난 11일 첫 방송된 JTBC 새 금토드라마 '허쉬'(극본 김정민 연출 최규식)에서 생존형 인턴 기자 이지수 역을 맡아, 할 말은 하고야 마는 당찬 청춘을 실감나게 표현했다.

신소원 객원기자 newsinfo@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