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나빌레라', 내년 상반기 첫 방송
윤지혜, 카리스마 무용수 役
배우 윤지혜. /사진제공=빅보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윤지혜. /사진제공=빅보스엔터테인먼트


배우 윤지혜가 tvN 새 드라마 '나빌레라'에 합류한다.

'나빌레라'는 나이 일흔에 발레를 시작한 덕출(박인환 분)과 스물셋 꿈 앞에서 방황하는 발레리노 채록(송강 분)의 성장을 그린 작품이다.

윤지혜는 극 중 프로페셔널 무용수 은소리 역을 맡았다. 카리스마 넘치는 선생님인 그는 기승주(김태훈 분)와 동료 관계로 등장하며 채록의 교육을 두고 의견을 나누는 등 티격태격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1998년 영화 '여고괴담'으로 데뷔한 윤지혜는 영화 '군도:민란의 시대', '청춘' 등과 드라마 '바람이 분다', '이리와 안아줘', '유령', '케세라세라' 등에 출연하며 존재감을 알렸다.

최근에는 빅보스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맺으며 본격적인 활동에 시동을 걸었다. 앞으로 그가 보여줄 활약에 관심이 집중된다.

한편 '나빌레라'는 내년 상반기 방송 예정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