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암행어사', 오는 21일 첫 방송
김명수, 암행어사 성이겸 役
"사극 액션, 정말 재밌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스틸컷.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이상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조선비밀수사단' 스틸컷. /사진제공=매니지먼트 이상


배우 김명수가 사극 액션에 푹 빠졌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를 통해서다.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수사물이다.

김명수는 극 중 암행어사 성이겸 역을 맡았다. 그는 이번 작품을 통해 꽃 미모 속 감춰진 반전 매력을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김명수는 활쏘기부터 검술, 맨손 격투 등 다양한 액션에 도전하며 사극 액션에 대한 열의를 내비쳤다. 극 중 성이겸은 낮에는 관료, 밤에는 타짜로 화려한 이중생활을 하다 암행어사로 발탁돼 어사단을 이끌며 부패한 세력들을 척결하고 백성들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인물이다.

평소에는 능글맞고 허당끼로 똘똘 뭉친 선비지만, 사건 해결에 나설 때는 출중한 무예 실력으로 악당에 맞서며 프로페셔널한 면모를 과시한다.

이와 관련해 김명수는 "사극 액션 연기가 힘들지만 정말 재밌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그는 "액션 수업도 받고 운동으로 체력을 다지며 준비를 철저히 했다"고 밝혔다.

김명수는 이번 작품을 통해 훌륭한 비주얼부터 출중한 무예 실력, 인간미까지 겸비한 다재다능한 매력으로 통쾌한 웃음과 재미를 선사할 예정이다.

한편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오는 21일 밤 9시 30분 처음 방영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