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날아라 개천용' 출연 논의 중
소속사 측 "아직 결정된 것은 없어"
같은 소속사 배성우 빈자리 채울까
이정재 /사진=텐아시아DB
이정재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정재가 '날아라 개천용'에서 하차한 배성우의 빈자리를 채울까.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 측 관계자는 12일 이정재의 SBS '날아라 개천용' 출연 여부와 관련해 "아직 논의 중이고 결정된 것은 없다"고 밝혔다.

앞서 배성우가 음주운전 적발로 경찰에 입건되면서 '날아라 개천용'에서 하차했다. 이에 제작진은 고심 끝에 배성우의 하차를 공식화하며 "12일 12회 방송 이후 3주간 재정비 시간을 갖고 새해부터 방송을 재개할 예정이다. 이미 촬영을 마친 16회까지는 해당 배우의 출연 분량을 최대한 편집해 방송하고, 17회부터 20회 종영시까지는 해당 배우 출연 없이 촬영을 진행, 차질없이 방송을 준비하겠다"고 밝혔다.

이후 배성우와 같은 소속사인 이정재가 그의 빈자리를 채운다는 보도가 나왔고, 이정재 측은 논의 중인 사안으로 결정된 것은 아니라는 입장이다. 한편 이정재는 '날아라 개천용'의 곽정환 감독과 드라마 '보좌관', '보좌관2'를 통해 함께 호흡한 바 있다.

김수영 기자 swimkim@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