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윤아, 대본 인증샷 공개
'허쉬' 오늘(11일) 첫방
사진='허쉬' 임윤아.
사진='허쉬' 임윤아.


JTBC 새 금토드라마 ‘허쉬’를 통해 임윤아(소녀시대 윤아)가 안방극장에 컴백한다.

임윤아는 오늘(11일) 첫 방송되는 ‘허쉬’에서 ‘밥은 펜보다 강하다’는 신조를 지닌 생존형 인턴 기자 이지수 역을 맡았다.

임윤아가 연기할 이지수는 할 말은 하고야 마는 야무진 청춘답게, 현실감 넘치는 돌직구 대사들로 시청자들에게 직진 매력을 선사, ‘직장인 공감 캐릭터’를 탄생시키며 뜨거운 반응을 얻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오늘 공개되는 ‘허쉬’ 1화에서는 이지수의 패기 넘치는 면접 이야기부터 매일한국의 고인물 기자 한준혁(황정민 분)을 멘토로 처음 만나는 장면, 두 사람의 깊이 숨겨진 사연까지 모두 공개될 예정이어서 기대를 모은다.

임윤아는 출연하는 작품마다 안정적인 연기와 새로운 변신으로 호평을 받아왔음은 물론, 지난해 영화 ‘엑시트’를 통해 ‘흥행 퀸’에 등극 후 안방극장에 돌아오는 만큼 이번 작품에서 또 어떤 활약을 펼칠지 이목이 집중된다.

‘허쉬’는 오늘 첫 방송을 시작으로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