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성우 음주운전 적발
'개천용' 측 "사실 확인중"
"추후 입장 밝히겠다"
배우 배성우/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배성우/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배성우가 음주운전 혐의로 입건되면서 그가 주연배우로 출연 중인 SBS 금토드라마 '날아라 개천용' 제작진도 대책을 논의하고 있다.

'날아라 개천용' 관계자는 10일 오전 텐아시아에 "현재 배성우의 음주운전과 관련한 내용을 확인 중이다. 추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배성우는 지난달 서울 강남경찰서에서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입건됐다. 당시 혈중알코올농도는 면허취소 수준으로 알려졌다.

이에 소속사 아티스트컴퍼니는 "불미스러운 일로 소식을 전하게 돼 진심으로 사죄의 말씀드린다"며 "이유를 불문하고 배성우씨와 소속사는 변명의 여지없이 책임을 깊게 통감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향후 정해진 일정에 대해 함께 일하는 많은 관계자 분들께 최대한 피해가 가지 않도록 신속히 방법을 강구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배우 배성우/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배성우/ 사진=텐아시아DB
배성우도 소속사를 통해 "변명과 핑계의 여지가 없는 잘못에 대한 책임을 통감한다. 모든 질책을 받아들이고 깊이 반성한다"며 "다시는 이런 일이 발생하지 않도록 모든 방면에서 신중하고 조심하며 자숙하겠다.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과드린다"고 사과했다.

현재 11회까지 방영된 '날아라 개천용'은 막바지 촬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아직 9회분이 남아 있기 때문에 제작진이 어떠한 입장을 내놓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배성우는 일정을 조율하는대로 조만간 경찰 조사를 받을 예정이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