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암행어사' 권나라, 조선 꽃도령 등극
남장까지 '찰떡' 소화하는 비주얼

'암행어사' 권나라, 종횡무진 활약 예고
권나라/사진=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스틸
권나라/사진=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스틸


'암행어사' 권나라가 남장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완벽하게 다모 홍다인으로 분한다.

21일 밤 9시 30분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이하 암행어사)은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권나라는 글과 그림, 춤, 무술 등 다방면으로 출중한 능력을 뽐내는 다모 홍다인으로 변신한다. 본업을 숨긴 채 기녀로 위장한 홍다인은 미소와 손짓만으로 많은 이들의 혼을 쏙 빼놓는 눈부신 미모의 소유자라고. 태승의 명을 받아 우연히 어사단에 합류하게 된 그녀는 남장까지 완벽하게 소화, 전대미문 '꽃도령'의 면모를 보일 예정이다.
권나라/사진=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스틸
권나라/사진=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스틸
공개된 사진에는 상투를 튼 헤어스타일과 갓, 두루마기로 변장한 권나라의 모습이 담겼다. 권나라의 총명한 눈빛과 부드러운 미소 속에서는 단단하면서도 야무진 홍다인의 내면이 고스란히 느껴진다.

극 중 홍다인은 웬만한 사내보다 나은 배포와 담력으로 사건 현장을 종횡무진 누비며 속 시원한 활약을 펼친다고. 과연 초보 암행어사 성이겸(김명수 분)과 그의 몸종 박춘삼(이이경 분)을 이끌어 어떻게 사건을 해결해나갈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권나라/사진=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스틸
권나라/사진=KBS 2TV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스틸
권나라는 자신이 맡은 홍다인 역에 대해 "평소 유쾌하고 장난기도 많지만, 진지할 때는 한없이 진지한 부분이 나와 닮은 것 같다"고 설명, 인간미부터 진중함까지 폭넓은 감정선을 지닌 캐릭터와의 찰떡 싱크로율을 예고했다. "다인이의 담력과 배짱은 닮고 싶은 부분이다"고 덧붙이며 어떤 고난과 역경에도 굴하지 않는 홍다인의 속 시원한 활약을 기대하게 만들기도.

또한 홍다인에 대한 키워드로 '심스틸러, 필수다인, 직진러'를 꼽으면서 겁 없이 돌진하는 면모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훔칠 매력적인 캐릭터의 탄생을 기대하게 만들고 있다.

권나라의 팔색조 매력은 오는 21일 밤 9시 30분에 방송되는 '암행어사'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