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희정 '비밀의 남자' 주화연 역 활약
그릇된 모성애 표본 선 봬

김희정, 소름 유발 악역 연기 '찬사'
배우 김희정/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 스틸
배우 김희정/사진=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 스틸


김희정이 범접 불가 연기력으로 '비밀의 남자'를 이끈다.

배우 김희정은 KBS 2TV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 주화연을 연기한다. 아들을 향한 그릇된 사랑으로 소름을 유발하며 시청자들로 하여금 눈을 뗄 수 없게 만들고 있다.

주화연은 자신으로 인해 아들이 불행한 결혼 생활을 하고 있음을 알면서도, 여전히 자신이 원하는 대로 아들을 조종하는 뒤틀린 모성애를 실감 나게 그려내고 있다. 특히 "엄마, 제발 부탁인데 더 이상 나를 자극하지 마"라며 울분을 토하는 아들의 말에 도리어 황당한 표정을 지어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그런가 하면 아들 몰래 며느리를 시험관 임신시키기 위해 건강검진을 빌미로 아들의 정자를 몰래 채취하는 등 생각지도 못한 발상으로 시청자들을 경악하게 했다.

김희정은 우아한 외면 속에 감춰진 교활함을 완벽하게 표현하며 극의 몰입을 배가시키고 있다.

이렇듯 김희정은 깊이를 알 수 없는 내면 연기로 대체불가 존재감을 보이며 주화연 캐릭터에 힘을 싣고 있다. 이에 앞으로 어떤 다채로운 모습으로 주화연을 그려나갈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비밀의 남자'는 사고로 일곱 살의 지능을 갖게 된 한 남자가 죽음의 문턱에서 기적을 마주하며 복수를 위해 질주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다. 그를 둘러싼 두 여자의 사랑과 욕망, 그리고 주변 인물들의 파란만장한 삶을 통해 색다른 일일극을 보여주고 있다.

극에 긴장감을 불어넣으며 급이 다른 연기력을 선보이고 있는 김희정의 활약은 '비밀의 남자' 외에 JTBC '경우의 수', tvN '스타트업', tvN '구미호뎐'까지 이어지고 있다.

김소연 기자 kimsy@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