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현민, '복수해라' 차민준 役
김사랑과 첫 촬영 에피소드 공개
"너무 예뻐서 대사 까먹어"
배우 윤현민./사진=서예진 기자 yejin@
배우 윤현민./사진=서예진 기자 yejin@


배우 윤현민이 김사랑의 외모에 감탄했던 에피소드를 밝혔다.

19일 TV조선 새 토일드라마 ‘복수해라’ 제작발표회가 온라인으로 생중계됐다. ‘복수해라’는 우연한 기회에 복수를 의뢰받은 여주인공이 사건을 해결하고 권력에 맞서는 미스터리 통쾌 복수극이다.

윤현민은 오직 성공에 대한 일념과 단 한명을 향한 복수에 모든 것을 쏟아 붓는 냉혈 변호사 차민준로 분한다.

이날 윤현민은 "승소만을 생각하는 독한 변호사지만, 한편으로는 피해자들을 위해 복수 쇼를 계획하는 좋은 마음을 품고 있는 인물"이라고 소개하며 "나는 무뚝뚝한 성격이 아니라 캐릭터와는 닮은 점이 거의 없다"고 말했다.

윤현민은 "처음 대본을 읽었을 때는 빠른 전개가 재밌었다. 두 번째로 읽었을 때는 연기가 어렵겠다는 생각에 고민이 많아졌다. 아마도 첫 번째로 읽었을 때 느낌이 시청자들이 '복수해라'를 보며 느끼는 감정일 것 같다"며 "나 역시 이 캐릭터를 잘 소화해내면 배우로서 한 단계 더 올라설 수 있는 계기가 되지 않을까 하여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촬영 중 기억에 남는 에피소드를 묻자 윤현민은 "김사랑 누나와 처음 촬영하는 장면"이라며 "얼굴을 마주 보는데 순간 머리가 하얘지면서 대사가 생각이 안 나더라. '정말 예쁘다'는 생각에 대사 타이밍을 다 놓쳤다"며 미소 지었다.

'복수해라'는 오는 21일 오후 9시 첫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