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vN '산후조리원', 지난 10일 방송
임화영, 신참 산모 박윤지 役
/사진=tvN 월화드라마 '산후조리원' 방송화면
/사진=tvN 월화드라마 '산후조리원' 방송화면


배우 임화영이 맞춤형 가이드로 빛나는 활약을 펼쳤다. tvN 월화드라마 '산후조리원'에서다.

'산후조리원'은 회사에서는 최연소 임원, 병원에서는 최고령 산모 오현진(엄지원 분)이 재난 같은 출산과 조난급 산후조리원 적응기를 거치며 조리원 동기들과 함께 성장하는 이야기를 담은 작품이다.

임화영은 극 중 전직 유치원 교사이자 신참 산모 박윤지 역을 맡았다. 입원 일주일 차지만 조리원의 생활과 이치에는 그 누구보다 밝은 인물이다.

임화영은 조리원의 시시콜콜한 일상부터 초보 엄마들을 위한 꿀팁까지 통통 튀는 언변으로 몰입도를 끌어올렸다.

지난 9, 10일 방송된 '산후조리원' 3, 4회에서 박윤지는 오후 세 시가 되면 조리원에 방문하는 택배 기사 하경훈(남윤수 분)에게 얼굴을 붉히는 능청스러움은 물론, 조리원의 여왕벌 조은정(박하선 분)의 천방지축 쌍둥이 아이들까지 품어주는 특유의 다정함을 발산했다.

박윤지는 매 등장 기분 좋은 미소로 이야기의 구석구석을 채우며 극의 재미를 배가했다.

이처럼 임화영은 탁월한 캐릭터 소화력을 바탕으로 유쾌한 웃음과 진한 공감을 불어넣었다. 앞으로 그가 또 어떤 활약을 펼칠지 궁금증이 모인다.

한편 '산후조리원'은 매주 월, 화요일 밤 9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