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명수X권나라, 투샷 공개
서로를 향하는 눈빛
설렘+환상 호흡 기대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예고/ 사진=KBS2 제공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예고/ 사진=KBS2 제공


KBS2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이하 ‘암행어사’) 주연배우 김명수, 권나라가 눈부신 비주얼 합으로 시너지를 발휘한다.

오는 12월 21일 첫 방송되는 ‘암행어사’는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극 중 김명수는 관료 생활을 하던 중 노름을 하다 적발돼 벌로 암행어사 직을 명받은 성이겸 역을, 권나라는 기녀로 위장한 다모 홍다인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 두 사람은 어명에 따라 어사 파트너에 등극해 유쾌한 수사 케미스트리와 사이다 액션을 선보이며 짜릿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공개된 사진 속에는 어딘가 풀어진 모습으로 삐뚤어지게 갓을 쓴 김명수와 아름다운 기녀로 변신한 권나라의 모습이 담겼다. 특히 미소를 띤 채 팔짱을 끼는 권나라와 그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고 있는 김명수의 모습이 은은한 조명에 녹아들어 눈부신 비주얼 합을 선보인다. 또한 두 사람의 부드러운 눈 맞춤이 묘한 설렘까지 배가하고 있다.

하루아침에 조선의 비밀수사단이 된 두 사람은 티격태격하면서도 환상의 수사 케미를 선보일 예정이다. 초보 암행어사 성이겸(김명수 분)과 기개 넘치는 홍다인(권나라 분)은 미스터리한 사건 속에서 어떤 호흡을 선보이며 성장해나갈지 본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더하고 있다.

‘암행어사’는 오는 12월 21일 오후 9시 30분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

정태건 기자 biggun@tenasia.co.kr

© 텐아시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